칫솔_초이의 IT 휴게실


글쓴 이 - 칫솔(CHiTSOL, PHILSIK CHOI) | 기억의 단편들 l 2007/04/06 01:4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이, 장승 할아범.
뭐가 그리도 즐겁소?
앞뒤 안맞아 돌아가는,
웃긴 이 세상에 사는 내가 그리 우습게 보이오?

껄껄껄, 좋소. 함께 소리내 웃으십시다.

이놈의 갑갑한 세상에 사는 답답함을
한 번 웃는 것으로 털어내는 데,
돈 드는 것도 아니니 좋지 않소.

ㅎㅎㅎ

2005/05/31 정동진에서...
D70s, 아빠번들
1/400초, f/7.1
ISO 200

Add to Flipboard Magazine.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uJae 2007/04/06 10: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천에서 양구/인제 방향으로 가는 길에 정승공예 공원이 있답니다.
    나중에 영동쪽에 가실일이 있으면 서울-홍천-인제-한계령 코스로 해서 들려보세요 :)

    • chitsol 2007/04/06 13:11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계령 코스는 꼭 가보고 싶긴 한데.. 사진을 찍으러 혼자 다니다보니 좀 심심해요. 함께 여행을 가게 될 파트너가 생기면 꼭 다녀오겠습니다. ^^

  2. S2day 2007/04/06 13: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을 보면서 같이 유쾌해지네요. 기분 우울하거나 안좋은일 있을때 한번씩 봐주면 효과만점이겠네요.

    • chitsol 2007/04/06 14:57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 그냥 보고 있으면 즐겁기는 한데, 이제는 저 장승처럼 웃는 사람을 찍고 싶어요. 특히 인생의 동반자가 될 수 있는 누군가를... ^^

  3. 캐딜락 2010/01/12 07: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렇게 시원하게 좀 웃고싶은데.. 2010년에도 계속 되는 일상 ~_~

    • 칫솔 2010/01/13 07:46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고보니 저 웃을 보러간지도 오래됐네요. 다시 한 번 다녀와야겠어요~ ^^

1  ... 2249 2250 2251 2252 2253 2254 2255 2256 2257  ... 2425 
가깝지만 다른 디지털을 말한다by 칫솔

카테고리

전체 (2425)
인사이드 디지털 (1727)
블로그 소식 (80)
하드웨어 돋보기 (267)
칫솔질 (256)
기억의 단편들 (10)
앱 돋보기 (46)
기타 관심사 (4)
스타트업(Start-U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