칫솔_초이의 IT 휴게실


글쓴 이 - 칫솔(CHiTSOL, PHILSIK CHOI) | 인사이드 디지털/스마트폰&네트워크 l 2012/03/22 14:04



갤럭시S2 ics 특징, 갤럭시S2 아이스크림 업데이트 후기

업그레이드 소식이 뜨자마자 갤럭시S2에 안드로이드 4.0 아이스크림 샌드위치(이하 ICS)를 올려봤습니다. 이미 업그레이드 관련 방법이나 업그레이드 항목에 대해서는 수많은 블로그와 매체들을 통해 전해진 터라 이 글에서는 그 방법이나 변화에 대해선 더 이상 언급하지 않습니다. 단지 갤럭시 S2를 쓰는 입장에서 이번 업그레이드를 환영하는 마음은 다른 이용자와 다르지 않지만, 갤럭시 넥서스를 함께 쓰는 입장에서 이번 업그레이드에서 다소 부족함이 있더군요. 비록 몇 가지 버그도 함께 언급되고 있지만, 그보다는 갤럭시 넥서스의 장점이라고 생각했던 것 중 일부가 잘 반영되지 않은 점은 짚고 넘어갈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갤럭시S2 사용성 유지, 새로운 느낌은 없어

보통 새로운 제품이 아니라 기존 제품의 업그레이드를 해야 할 때 인터페이스에 대한 선택은 둘 중 하나일 겁니다. 기존의 사용성을 유지할 것인가, 아니면 다른 그 환경이 지향하는 다른 요소를 반영한 새 인터페이스를 넣을 것이냐는 것 중 하나를 골라야 한다는 점이지요. 종전 사용성을 유지하면 업그레이드를 이후에도 이전에 쓰던 대로 쓰면 되니 큰 혼란은 없지요. 다만 새로운 기분을 맛보기 힘들고 이에 따른 허전함이 느껴집니다. 새로운 인터페이스를 반영하면 분명 새로운 제품을 쓰는 기분이 드는 것은 사실이고요. 단지 조작법을 새로 익혀야 하고, 종전의 조작성을 원하는 이들에게는 오히려 환영받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때문에 기존 사용성을 유지하는 쪽이 어쩌면 안정된 선택일 수 있을 겁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 S2의 ICS 업그레이드는 전자를 택했습니다. 이전 이용자를 대상으로 업그레이드를 한 것이므로 기존 터치 위즈 UI는 쉽게 바꾸지 않았지요. 적어도 갤럭시 S2를 쓰는 입장에서는 기존의 사용성을 그대로 유지할 수 있으므로 업그레이드 이후 새로운 조작법을 익히면서 생길 혼란은 줄일 수 있는 점은 다행일 것입니다. 설정 메뉴는 달라졌지만, 그 정도 변경에 대해선 적응하는 데 어려움이 없고, 얼굴 잠금 화면이나 안드로이드 빔 같은 기능을 쓰는 것도 어렵지 않을 테니까요.

하지만 갤럭시 S2에 ICS를 올렸을 때 큰 변화를 실감하지는 못합니다. ICS가 처음 공개됐을 때 기본 UI가 아니라 갤럭시 S2가 공개 된 이후 업그레이드 이전까지 써오던 터치 위즈 UI를 그대로 유지하므로 아주 큰 변화를 감지하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하다고 볼 수 있으니까요. ICS의 업그레이드를 통해 좀더 진일보한 새로움을 기대한 이들에게 아쉬움이 남을 만한 부분입니다.

반영해야 할 ICS의 자잘한 특징들

비록 안정된 업그레이드를 선택하기로 했지만, ICS의 특징 몇 가지를 놓친 것에 대한 이야기는 안할 수가 없군요. 이전의 사용성을 유지하기 위한 인터페이스를 올리고 ICS의 기능을 담았지만, 그것이 ICS의 모든 장점을 녹인 것은 아니니까요. 그것이 ICS의 기본 인터페이스를 쓰지 않았기 때문이 아니라 ICS가 갖고 있는 자잘한 특징을 반영하지 않은 탓이 더 큽니다. 애플과 마찰을 피하고 기존의 사용성을 유지하기 위해 아이콘을 겹쳐 폴더를 만드는 기능을 없앤 것을 제외하고, 갤럭시 넥서스의 ICS를 기준으로 봤을 때 사소한 몇 가지가 더 반영되어야만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S2 ICS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넥서스 ICS


먼저 맨 처음 실행했을 때 홈 화면에 있는 검색 위젯에 대한 이야기부터 하지요. 갤럭시 넥서스의 ICS는 위젯 대신 맨 상단에 스마트폰이나 웹사이트의 정보를 곧바로 찾을 수 있는 검색 창이 배경 이미지에 상관 없이 깔끔하게 보이도록 투명한 형태로 고정해 놓았습니다. 하지만 갤럭시 S2의 ICS는 검색 창 대신 검색 위젯을 띄워 놓았는데, 배경 이미지와 전혀 어울리지 않아 계속 꺼내놓고 쓸 마음이 생기지 않더군요. 검색 창을 상단에 고정해 놓더라도 이전의 사용성을 유지하는 게 어렵지 않았을 텐데, 위젯 형태여서 쓰임새가 약하기 때문입니다. 검색 위젯을 쓰는 것보다는 옵션 버튼을 길게 눌러서 검색 설정을 여는 것이 더 나을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S2 ICS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넥서스 ICS


둘 째, 검색 위젯과 더불어 전체적인 느낌은 기본 ICS와 너무 다르더군요. 사용성을 유지하는 것과 별개로 ICS의 느낌을 살리는 것은 또 다른 이야기입니다. ICS는 대체로 가는 선과 색 조합을 통해 간소하면서도 세련된 이미지를 풍기지만, 갤럭시 S2 ICS는 이 점에 대해서는 크게 신경쓰지 않은 듯 하더군요. 기존 UI를 그대로 이용한다고 세련미를 더할 수 없는 것은 아니므로 이 점에 좀더 신경을 쓴다면 ICS와 잘 결합된 업그레이드 모델로도 손색이 없었을 텐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S2 ICS(위)와 갤럭시넥서스(아래) 알림바 UI를 1:1 크기로 비교해 본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S2(위) 해상도에 맞춰 갤럭시넥서스 알림 바를 줄였을 때의 차이


셋 째, 알림 바의 아이콘 구성입니다. 갤럭시 S2는 ICS로 업그레이드하면서 알림 바의 아이콘을 ICS용으로 바꿨더군요. 하지만 갤럭시 넥서스의 ICS 알림 바와 다르게 너무 크고 세련미가 떨어집니다. 색깔을 뺀 것까지는 이해할 수 있고 해상도의 차이로 인해 더 크게 보일 수밖에 없는 이유도 있지만, 상대적으로 아이콘이 크고 너무 복잡해 보이는 것은 틀림 없는 사실이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S2 ICS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넥서스 ICS

또한 알림 바를 아래로 내렸을 때 설정 아이콘이 없는 것도 안타깝습니다. 물론 홈 화면에서 옵션을 눌러 시스템 설정으로 바로 들어갈 수 있지만, 홈 화면이 아닌 앱 화면에서 설정으로 들어가려면 설정 앱이 있는 페이지에 들어가 앱을 실행하거나 홈 화면으로 나가야 하는 점이 불편하므로 알림 바의 설정 메뉴 가기 버튼은 의외로 쓸모가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S2 ICS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넥서스 ICS

넷 째, 사용성을 유지하는 측면에서 터치 위즈 UI를 쓴 것에는 불만이 없지만, 위젯 크기 조절을 할 수 없는 점은 답답하더군요. ICS에 있는 기본 구글 위젯 중 메일과 일정 같은 몇 가지 위젯은 1단에서 4단까지 크기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만, 하지만 갤럭시 S2에 올려진 ICS의 터치 위즈 UI 상에서 이 위젯의 크기를 조절할 수 없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S2 ICS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넥서스 ICS


마지막으로 다른 ICS 기능을 추가한 것은 매우 반가운 일이지만, 카메라 관련 기능을 ICS 버전으로 바꾸지 않았더군요. ICS는 제로 셔터 랙과 좀더 쉬운 파노라마 사진 촬영 기능을 담고 있습니다다. 갤럭시 S2 ICS는 이 두 가지 기능을 반영하지 않았습니다. 물론 파노라마 촬영 기능은 있지만, 각도별로 여러 장을 촬영할 때마다 시끄럽게 셔터음이 나는 예전 촬영 모드를 그대로 쓰고 있는 점은 개선했으면 더 좋았을 텐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S2 ICS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넥서스 ICS


갤러리도 예전 진저브레드 시절의 것을 그대로 쓰고 있었습니다. ICS의 갤러리는 미리보기와 공유를 위한 인터페이스가 더 나아졌지만, 이 장점을 대물림 받지 못한 것이지요. 앨범 화면은 사용성을 유지하는 측면에서 진저브레드의 것을 그대로 써도 괜찮을 수 있지만, 실제 사진 보기는 ICS의 것이 더 낫기 때문에 이를 절묘하게 섞는 묘수를 발휘하는 편이 더 나았을 겁니다. 그렇지 못하면 차라리 ICS 버전의 갤러리 앱을 넣는 편이 더 나은 선택이 되었을 지 모릅니다.

덧붙임 #

이 글은 스마트디바이스에 기고한 글(http://smartdevice.kr/255)입니다.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1. Subject: 갤럭시 노트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데이트 기능 중 기대되는 것

    Tracked from 세상과 만나는 프로그램 이야기 2012/03/22 15:32  삭제

    삼성에서 1/4분기 내로 갤럭시 시리즈의 운영체제인 안드로이드를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로 업데이트 할것이라 했습니다. 사실 이런 얘기가 나올때는 늘 그렇듯이 언젠가 업데이트는 해주겠지만 좀더 기일 늦쳐 지지 않을까 하고 생각 했습니다. 하지만 3월 중순부터 아이스크림 샌드위치의 업데이트를 순차적으로 해줄것이라는 정보가 들리고 있어서 갤럭시 노트 사용자로서 무척 기다려 집니다. 더군다나 약속한 시간이 그나마 지켜 질거 같아 기다리다 지치는 일은 없을거 같..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학주니 2012/03/22 14: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갤럭시 노트의 ICS 버전은 어떨지.. 갤럭시 S2의 ICS와 별반 다를 것이 없을 듯 싶기는 해요 -.-;

    • 칫솔 2012/03/23 13:45  댓글주소  수정/삭제

      갤노트는 좀더 신경써서 만들었음 좋겠어요. 해상도도 높고 여러 환경이 갤스2와 다르니까요. 어차피 빨리 공개할 생각 아니면 제대로 내놓기를...

  2. MastmanBAN 2012/03/22 15: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ICS 많이 기대 했었는데 막상 보니 그다지 좋아 졌다는 느낌이 없더군요.
    새로워진 UI 때문에 기대 했었는데 갤2는 그다지 변한걸 못 느끼겠더군요.

    • 칫솔 2012/03/23 13:46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주 새롭진 않아도 조금은 신선할 줄 알았는데 그런 기대를 채우진 못한 듯 싶긴 해요. 그러니 갤노트는 좀 달라졌으면 하는 바람이 더 커지는지도요. ^^

  3. 2012/03/23 0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개인적으로 삼성이 디자인에 신경좀 많이 써줬으면 합니다...
    터치위즈 차암 좋은데 심미성이 너무 떨어지는듯...

  4. aa 2012/03/24 03: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들립니다
    ics의 매럭인 파란삭은 온대간대 없고 연두색이 부조화를 이루니
    루팅을또 생각나게하는 업그레이드
    삼성이 터치위즈를 고집하는 이유를 알겠지만
    ui의변화가 거의없다는점에서 업그레이드 한 보람이 없네요
    터치위즈를 과감히버려야할때가오지않았나 . .

    • 칫솔 2012/03/28 14:01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실 개발자들도 그 점을 많이 고민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이 다음에 나올 단말은 이렇게 만들진 않겠죠. ^^

  5. ㄱㄴㄷ 2012/04/09 2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지만 그렇게 갤투가 갤넥과 너무 비슷해지면 갤투는 그냥 또 하나의 레퍼런스 폰이 되버리고 말지 않을까요......

    • 칫솔 2012/04/13 08:53  댓글주소  수정/삭제

      장점을 가져와 적용하는 것과 그대로 가져오는 것은 차이가 있지요. ICS의 인터페이스를 그대로 가져오는 것은 저도 바라지 않습니다.

[로그인][오픈아이디란?]

1  ... 467 468 469 470 471 472 473 474 475  ... 2047 
가깝지만 다른 디지털을 말한다by 칫솔

카테고리

전체 (2047)
인사이드 디지털 (1487)
블로그 소식 (79)
하드웨어 돋보기 (183)
칫솔질 (228)
기억의 단편들 (10)
앱 돋보기 (43)
기타 관심사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