칫솔_초이의 IT 휴게실


글쓴 이 - 칫솔(CHiTSOL, PHILSIK CHOI) | 하드웨어 돋보기 l 2016/09/16 11:45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핫셀블라드. 친숙한 브랜드는 아니다. 하지만 알만한 사람은 안다. 1971년 아폴로 15호와 함께 달에 다녀온 몸 값 비싼 중형 카메라 브랜드라는 것을... 때문에 핫셀블라드는 그 이름을 쉽게 허용하지 않는다. 몇몇 카메라 제조사와 협업 모델을 내며 이름을 공유했지만, 그 이름을 덧칠한 것만으로 그 카메라의 몸값은 부쩍 뛰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게 고고했던 핫셀블라드가 모바일과 만나는 의외의 일이 벌어졌다. 모토로라가 만든 모토 Z 스마트폰을 위한 카메라 모듈에 핫셀블라드의 이름을 붙인 것이다. 모토로라는 모토 Z 시리즈를 발표하면서 카메라 뒤면에 쉽게 탈착할 수 있는 모듈형 시스템을 채택했는데, 핫셀블라드는 이 스마트폰을 위한 카메라 모듈인 '핫셀블라드 트루 줌'(hasselblad true zoom)을 IFA 2016에서 발표하고 레노버 부스에서 곧바로 체험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 센서와 렌즈, 그리고 셔터 릴리즈 등을 모두 갖추고 있지만, 핫셀블라드 트루 줌은 그 자체만으로 카메라는 아니다. 앞서 말한 대로 모듈일 뿐이기에 다른 제품과 결합해야만 작동한다. 다른 제품이라고 해봐야 레노버의 모토 Z 드로이드 시리즈만 된다. 모토 Z 드로이드와  모토 Z 포스 드로이드, 모토 Z 플레이 드로이드 등 3가지다. 이 세 가지 스마트폰 중 하나를 만나야 핫셀블라드 트루 줌은 비로소 카메라가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탈착은 쉽다. 스마트폰 뒷면에 카메라 모듈을 대면 자석이 둘을 끌어당겨 한몸이 되고 그 순간 핫셀블라드 이름이 적힌 카메라로 작동한다. 핫셀블라드 트루 줌은 일반 컴팩트 카메라와 쓰는 법은 별반 다르지 않다. 전원을 켜고 셔터를 살짝 눌러 초점을 잡고 꾹 눌러 이미지로 저장한다. 줌 레버를 당기거나 밀니 렌즈를 앞뒤로 조정하며 화각을 조정한다. 줌은 최대 10배까지, 디지털 줌이 아닌 광학 줌이다. 손떨림 보정도 있고, 5cm 마크로 촬영도 된다. 스마트폰과 별대로 1,200만 화소 1/2.3인치 이미지 센서를 따로 담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촬영에 필요한 핵심만 빼고 나머지는 모두 스마트폰에 의존한다. 배터리, 메모리, GPS는 스마트폰에 있는 것을 공유한다. 하지만 핫셀블라드 트루 줌을 꽂는 순간 모토 Z 스마트폰의 카메라 기능이 핫셀블라드 모드로 바뀐다. 숨겨진 전용 모드가 핫셀블라드 트루 줌을 꽂는 순간 살아나는 것이다. 핫셀블라드 촬영 모드는 이 카메라를 이용한 노출 값을 세세하게 제어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로우 이미지로도 저장하는 옵션을 고를 수 있다. 로우 이미지는 핫셀블라드의 포커스(Phocus) 프로그램에서 편집할 수 있다.

핫셀블라드의 예상가는 250달러. 이렇게 쉽게 접할 수 있는 핫셀블라드 제품은 드물 지도 모른다. 하지만 이 모듈을 쓸 수 있는 모토 Z 드로이드의 판매가는 624달러 거의 70만 원에 이른다는 건 비밀이다...


Add to Flipboard Magazine.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72 
가깝지만 다른 디지털을 말한다by 칫솔

카테고리

전체 (2464)
인사이드 디지털 (1727)
블로그 소식 (80)
하드웨어 돋보기 (272)
칫솔질 (256)
기억의 단편들 (10)
앱 돋보기 (46)
기타 관심사 (4)
스타트업(Start-U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