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보는 엽민님의 EeePC 901

사용자 삽입 이미지
EeePC 901에 대해 말씀드리기 전에 호스팅 이전에 대해 짧게 말씀드리겠습니다. 어제 블로그를 이사하느라 글을 올리지 못했습니다. 제 블로그를 포장해 다른 곳까지 안전하게 이삿짐을 옮겨주신 태터앤미디어의 엽기민원님께 고마움을 전합니다. 그동안 호스팅 업체를 통해 태터툴즈 기반의 블로깅을 해왔습니다. 하지만 하루에 쓸 수 있는 트래픽(5.5G)보다 많은 유입이 생기다보니 접속이 차단될 때가 있고, 갑작스런 유입에 블로그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은 문제점이 있었습니다. 호스팅 업체도 많은 노력을 했겠지만, 부득이 좀더 원활한 블로깅을 위해 어제 이사를 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호스팅 이전에 대한 이야기는 여기서 끝내고요. 엽기민원님께서 어제 EeePC 901을 받았습니다. EeePC 901의 예판이 뜨자마자 살까 말까 고민하더니 주변의 조언을 모두 물리치고 결국 카드 결제 버튼을 누르고야 말았습니다. ^^ 예판 주문은 1주일 전쯤 했던 것 같은데, 어제 쏟아지는 빗속을 뚫고 엽기민원님께 배달되었더군요. 운이 좋게도 엽기민원님이 포장을 푸는 검정 EeePC 901을 볼 수 있었습니다.


요즘은 HP 미니를 주로 쓰지만, 얼마 전만 해도 901이 관심 대상이었습니다. 센트리노 아톰 같은 새로운 부품을 쓴데다 배터리 시간도 길고 여러 모로 달라진 모습도 꽤 흥미를 끌었거든요. 지난 해 말 샀던 EeePC 701을 아직 보관하고 있는 것도 EeePC 901에 관심을 갖게 만든 이유이기는 합니다.

때문에 EeePC 901을 아주 잠시 빌렸습니다. 제 물건이 아니다보니 사진을 찍으면서 겉모습만 살펴봤습니다. EeePC 701보다 좀더 통통해진 느낌도 들고, 달라진 경첩 부분 때문에 색다른 기분이 들더군요. 덮개를 닫았을 때는 모르는 데 큰 화면을 넣으니 시원해 보입니다. 키보드가 종전 EeePC 701과 같은 것이라 손가락이 두꺼운 분들은 입력이 수월치 않겠더군요. 그래도 터치패드는 커져서 편할 듯 싶습니다. 특히 멀티 터치라 제스처만 잘 익히면 애플리케이션을 편하게 다룰 수 있을 듯. 웹캠도 130만 화소로 바뀌었고, 새롭게 기능키 버튼이 더해졌습니다. 제법 폼은 나는군요. 장난감 같던 EeePC 701보다는 확실히 덜 유치해진 건 분명합니다. ^^ 발열이나 성능은 오래 테스트해보지 않아 알 수 없고요. 운영체제는 윈도 XP입니다.

역시 아쉬운 것은 키보드네요. EeePC 701을 쓸 때는 크게 불편한 걸 못느꼈는데, HP 미니를 쓰면서 키보드의 기준이 바뀌는 바람에 팁이 작은 키보드를 다루면 좀 어색해졌습니다. 키보드만 좋았다면 저도 EeePC 901을 내 것으로 만들려 욕심을 부렸을지도 모르겠습니다만… ^^

(제품 사진은 모두 소울폰으로 찍어 리사이징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lease follow and like us:
chitsol Written by:

8 Comments

  1. 아리아리
    2008년 7월 3일
    Reply

    털썩!
    오른쪽 쉬프트키 좀만 늘려주지……

    • 칫솔
      2008년 7월 4일
      Reply

      키 몇 개 빼면 가능할지도 몰라요. ^^

  2. 2008년 7월 3일
    Reply

    아… 701 키보드 써보고는 바로 맘 접었었는데 이녀석도 같은 키보드였군요 ㅠ.ㅠ
    좀 키워주징

    • 칫솔
      2008년 7월 4일
      Reply

      키보드에 대한 불만이 별로 없나봐요. ㅜ.ㅜ

  3. 2008년 7월 4일
    Reply

    이걸로 MSI는 바람 타고 날라가버리겠군요. orz
    가격면에서부터 901보다 메리트가 없으니.

    • 칫솔
      2008년 7월 4일
      Reply

      그러게요. 아쉬움이 있어요. 저는 윈드와 Eeepc 1000H 고민하다가 일단 1000H 쪽으로… ^^

  4. 강 개
    2008년 7월 4일
    Reply

    이피씨 1000h인가 하는눔이 보다 큰 키보드를 적용해서 나오는걸로 아는데 가격이 압박입니다.
    차라리 같은 스펙의 MSI Wind를 기다려 보심이… 미국에선 499달라에 시판을 했군요.

    아톰에 10인치 LED라고 써있던거 같습니다.

    • 칫솔
      2008년 7월 4일
      Reply

      네.. 저도 미국판을 기다려볼까 했는데.. 요즘 환율이 너무 올랐더라고요. 그냥 국내에서 사는 게 더 쌀 듯 해요.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