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PC에 무관심했다는 증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금 바이러스 검사 중입니다. 뭔 파일이 이리도 많은 건지 모르겠지만, 검사만 2시간째 돌리고 있는데 아직 반도 안끝났네요. -.ㅡㅋ

참 많이 무관심했나 봅니다. PC가 골골 대는 증상이 없었기에 안심하고 있었는데, 바이러스가 줄줄줄~ 나오네요. 얼마나 오랫동안 잠복하고 있던 건지는 모르겠지만, 아마도 회사에 있는 거의 모든 PC에도 감염이 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결국 제 PC 하나만 잡는다고 해결할 것 같지는 않습니다만, 하나의 감염 경로로 쓰이는 걸 막기 위해서 치료하고 있습니다.

검사는 빛자루로 하고 있습니다. V3 시큐리티 팩의 기간이 만료되어 재계약을 하려다가 가격을 보고 순간적으로 흠칫했습니다. 결국 잡지에서 나눠 준 이벤트 코드를 써서 임시로 빛자루 깔아 치료 중입니다. V3 정도면 바이러스 걱정을 하지 않고 쓸 수 있어서 좋긴 한데, 옛날 재계약 할 때보다 너무 비싸진 게 아닌가 싶더군요.

그냥 빛자루나 써야겠습니다. 월 단위 계약도 되고 한번 사면 PC 3대까지 쓸 수 있으니 좀 더 낫지 않나 싶네요.

오늘은 바이러스 잡는 날. 오늘 올리는 글은 이것뿐입니다. ^^;

Please follow and like us:
chitsol Written by:

9 Comments

    • 2007년 10월 23일
      Reply

      ㅎㅎ 그냥 빛자루로 만족하고 싶습니다. 귀찮아서~ ^^

  1. 2007년 10월 22일
    Reply

    카스퍼스키도 좋다고하더라구요^^
    저는 얼마전에 컴퓨터가 상태가 안좋아졌어가지고 난리를..;;

    • 2007년 10월 23일
      Reply

      PC에 대한 애정이 점점 식고 있는 것 같군요. me too~

  2. 2007년 10월 22일
    Reply

    ㅋㅋㅋㅋ 정말 무관심 하셨군요 –; (하기사 며칠전 집에서만 쓰는 R500 에서 바이러스만 120개가 나왔으니… 뭐 저도 할말은 없네요 ㅋ)

    • 2007년 10월 23일
      Reply

      크… 120개라.. 골병 많이 들었겠군요.
      아무튼 사람이든 PC든 예방이 최선~~

    • 2007년 10월 23일
      Reply

      그러게나 말입니다. ^^

  3. 2008년 2월 9일
    Reply

    오늘 오전에 네이버 PC그린에 대한 이야기를 했습니다. 기존에 사용하던 Avast가 검출하지 못하던 바이러스를 검출한 것이었지요. Avast의 성능을 믿고 사용해 왔기 때문에, 제게는 약간의 충격..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