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트북도 슬라이드 시대? 인텔 어번맥스


먼저 위 비디오를 끝까지 보시지요. 태블릿인가 싶었더니 화면을 올리자 노트북으로 바뀝니다. IDF SF’08에서 선보인 인텔의 새로운 슬라이드 노트북 컨셉인 어번맥스(urbanmax)입니다. 아직 공식 자료가 나오지 않아 저 동영상에 있는 것만으로 확인된 것 밖에 없는 상태입니다.


영상에서 소개된 어번맥스 샘플은 1366×768로 표시하는 27.94cm(11인치) 터치 스크린을 달았고, 센트리노 2 플랫폼을 싣고 있습니다. 화면을 위로 올리면 아래쪽에 키보드가 나타나고, 화면을 위로 민 상태에서 화면 각도를 세우거나 눕힐 수 있습니다. 어번맥스에 쓰인 터치 기술은 엔트리그(N-trig)의 듀오 센스 디지타이저(duo sense digitizer)로 배터리 없는 펜으로도 조작할 수 있고 압력 없이 정전압 터치와 멀티 터치까지 모두 적용할 수 있다는군요. 이 기술은 이미 델의 태블릿 PC인 래티듀드 XT에 적용되었다고 합니다. 키보드 중간에 있는 고정형 광 센서 마우스로 커서를 조작하지만, 아무래도 터치 스크린을 직접 눌러서 조작하는 게 쉬울 것 같군요. 영상에서는 윈도 비스타 기반의 오리가미 2.0을 실행하고 있었습니다.


양산형 샘플 형태로 전시해 놓은 어번맥스는 클래스메이트 PC와 같은 형태로 OEM 제조될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9단일 또는 복수 업체가 될 수도 있겠지만)어떤 업체가 제조를 맡는지는 알려지지 않았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http://www.gizmowatch.com
그런데 쓸만할 지 모르겠어요. 성능이나 조작에서는 떨어짐이 없어 보이지만, 전통적으로 (가격적인 문제나 좁은 활용 범위로 인해)태블릿에 대한 접근성이 쉽지는 않았던 터여서 말이죠. 터치와 키보드 입력이 동시에 하는 일이 많거나 터치에 대한 흥미를 느끼는 이가 많으면 모르지만, 아직은 이에 대한 불확실성이 여전히 많은 상황이 아닐까 합니다. 어번맥스가 그러한 시장을 일깨우는 데 한몫을 했으면 좋겠군요.


덧붙임 #


1. 어번 맥스를 보니 이걸 보니 예전 HP의 태블릿 노트북인 TC1100이 또 생각나더군요. 같은 화면 크기 비슷한 컨셉트지만, 이제 HD 동영상을 돌릴 정도로 기초 체력을 잘 다진 게 왠지 부럽네요. -.ㅡㅋ


2. 어번맥스를 수상쩍게 생각하는 이유는 혹시 맥 태블릿의 원형이 아닐까 하는 의구심이 들어서인데요. 아시다시피 애플에서 맥 태블릿을 내놓을 것이라는 루머가 나돌고 있는데, 혹시 이런 형태가 아닐까 싶은 생각이 스치더군요. 보자마자 애플이라면 이 설계를 기반으로 애플만의 디자인을 입힌 뒤 OS X를 최적화 시켜 내놓으면 그만이라는 생각이 번뜩. 인텔의 개발 정보를 알고 있을 애플을 생각하면 무리는 아니다 싶기도 하고요. 물론 아니면 그만이고요. ^^

Please follow and like us:
chitsol Written by:

8 Comments

  1. 재선
    2008년 8월 21일
    Reply

    기술에 대해 잘은 모르지만 미니 노트북에 급 관심을 가진 사람으로~
    최소한의 노트북의 역할을 하는 제원으로 나오면 좋을 것 같아요.
    영상을 볼 때 제품을 다 열지 않아도 되잖아요. 자리도 적게 차지하고 편할듯. ㅋ

    • 칫솔
      2008년 8월 21일
      Reply

      센트리노 2 노트북이니 말씀하신 기능은 제대로 해낼 듯 싶네요. ^^

  2. 2008년 8월 21일
    Reply

    와콤에서도 태블릿 노트북 만들면 좋을텐데 와콤은 컴퓨터를 만들지 않는게 안쓰럽습니다

    • 칫솔
      2008년 8월 21일
      Reply

      오히려 노트북을 안만들고 돈을 많이 버는 게 더 좋은 거지요. 와콤은 그 기술만 공급하고도 태블릿 PC 시장의 80% 이상 차지하고 있으니까. ^^

  3. 2008년 8월 21일
    Reply

    와콤이 태블릿 노트북을 만들면…
    혹시 손가락으로도 압력단계나 기울기 감지를…..ㅋㅋㅋ

    • 칫솔
      2008년 8월 21일
      Reply

      그런 기술이 나온다면 와콤이 제2의 전성기를 누릴지도 모르지요.. ^^;

  4. 2008년 8월 21일
    Reply

    예전 HP 의 테블릿 PC 인 TC1000/TC1100 을 떠오르게 하는 디자인이네요.
    물론 TC 시리즈는 슬라이딩이 아니고, 키보드가 분리되는 제품이지만요 ^^

    • 칫솔
      2008년 8월 22일
      Reply

      역시 월하님도 그렇게 생각하셨군요.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