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준 팔아서 남는 게 있겠나?

 다음 주부터 판매될 MS 준이 유니버설 뮤직 그룹에 일정한 대가를 지불해야 하는 사실이 야후 뉴스를 통해 밝혀졌다.  아이팟 U2를 제외하고 아이팟을 비롯한 음악 플레이어는 하드웨어를 팔 때 음원 제조사에 일정 대가를 지불한 사례가 없기 때문에 이번 일은 매우 이례적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MS는 지금 미국 음악 시장의 80%를 장악한 아이팟, 아이튠과 음악 산업의 견고한 벽을 허물기 위해 이 같은 즉석 거래에 응했지만, 구체적으로 얼마를 주기로 했는지에 대해서는 입을 다물고 있다. MS는 이것이 업계의 오랜 관행으로 전혀 새로운 이야기는 아니지만, 경제적 관점에서 이 문제를 조심스럽게 고려하는 중이라고 밝혔다.
30GB 준은 249.99달러에 판매되고 준 마켓 플레이스에서 음악 1곡을 99센트에 내려받을 수 있다.

Please follow and like us:
chitsol Written by:

Be First to Commen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