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콜스팸과 S-Guard, 스팸과 스미싱을 막는 스마트폰의 방패

S-guard, S가드, thecallspam, 더콜스팸, 더콜스팸전화번호부, 스마트폰 안전장치, 스미싱 문자 차단, 스팸 전화 막기, 스미싱 차단 앱, 스팸 차단 앱
스마트폰은 우리 삶에 유용한 도구면서 한편으로는 불편한 부르는 양면성을 가진 도구다. 우리가 필요로 하는 정보를 언제든 찾아볼 수도 있지만, 반대로 우리에게 불필요한 정보가 들어오기도 하니까. 단순히 불필요한 정보가 들어오는 것으로 그치면 어느 수준까지는 참을 만하지만, 그것이 어떤 피해를 낳는 것이라면 스마트폰은 마냥 유용한 도구로만 볼 수는 없을 게다. 오히려 피해를 본 이들에게는 스마트폰은 두려움의 대상일 것이다.
 
스마트폰이 유용한 도구에서 두려움의 대상으로 바뀌는 것은 정말이지 순식간이다. 단지 전화를 몇 통 받기 만했는데 그것이 스트레스로 남을 때가 있고, 문자에 걸린 링크를 한 번만 터치했을 뿐인데도 예기치 못한 피해를 안을 때도 있다. 스마트폰 이용자라면 원하지 않는 스팸 전화를 피하고 싶고, 스미싱으로부터 자유롭고 싶은 마음은 굴뚝 같을 것이다.


스팸이나 스미싱 피해를 방지하려면 어떻게 해야 한다거나 무엇을 조심하라거나 하는 충고는 많다. 그런 이야기들은 새겨 들을 필요가 있지만, 충고로 끝나는 것보다 좀더 효과적인 방법이 필요하다. 스마트폰으로 이것저것 다 된다고는 하나 이런저런 것도 막지 못하면 그것도 못하는 스마트폰이라는 생각이 들기 쉬울 터. 스팸과 스미싱을 막고자 하는 이들은 더콜스팸전화번호부(이하 더콜스팸)과 S-Guard(이하 S가드)를 스마트폰에 깔아두는 것이 좋을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S-Guard의 앱 화면. 두 옵션을 켜는 것 외에 거의 설정할 것이 없다.
더콜스팸과 S가드는 스팸 전화와 스미싱 문자를 가려내는 앱이다. 더콜스팸은 스팸성 전화를, S가드는 스미싱 링크가 들어 있는 문자를 알려준다. 두 앱의 이용 방법은 쉽다. 앱 장터에서 두 앱을 찾아서 설치하면 그만이다. 관련 DB를 다운로드하고 약간의 설정을 할 수 있지만, 그 이외에는 이 앱에서 건드릴 것이 거의 없다. 더콜스팸과 S가드를 설치한 이후 전화가 오거나 문자가 도착할 때 이 앱들이 먼저 전화 번호와 문자의 링크를 탐색해 이것이 어떤 내용의 스팸성 전화인지 표시하거나 어떤 피해를 입힐 스미싱 문자인지 가려낸다. S가드는 스미싱 공격을 당했을 때 입은 피해 금액의 규모와 아울러 대처법도 알려준다. 이러한 기능의 더콜스팸과 S가드는 무료 앱이다.


더콜스팸과 S가드는 현 시점에서 의미있는 무료 앱이다. 더콜스팸은 이용자들이 스팸 전화번호를 직접 등록함으로써 같은 전화를 받을 수도 있는 다른 이용자에게 스팸이란 것을 알려준다. S가드는 원래 유료였지만, 스미싱 피해가 늘어나고 이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지면서 무료로 전환했다. 이용자들이 함께 이익을 지키는 것과 공공의 안전을 위해서 기업의 이익을 내려 놓은 것이어서 의미가 있는 앱들이다.


이러한 앱을 또 설치해야 하는 현실이 답답할 수도 있다. 하지만 점점 복잡해지고 교묘해지는 위협으로부터 이용자도 그에 맞는 안전 장치를 더 두는 것이 더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음을 모르지 않을 터다. 더 많은 방패를 달아야 하는 것은 분명 좋은 일이라고 말하기는 곤란해도 지금은 이러한 방법으로 스스로를 보호하는 것이 하나의 방법일 것이다.


S-guard, S가드, thecallspam, 더콜스팸, 더콜스팸전화번호부, 스마트폰 안전장치, 스미싱 문자 차단, 스팸 전화 막기, 스미싱 차단 앱, 스팸 차단 앱
하지만 중요한 한 가지를 잊어서는 안된다. 아무리 견고한 방패도 뚫릴 수 있다는 것. 너무 기계적 방패만 믿지 말고 그 방패를 뚫고 들어오는 위협이 있음을 늘 기억하고 경계하는 마음이 가장 중요한 방패가 아닐까?

Please follow and like us:
chitsol Written by:

One Comment

  1. 2013년 5월 9일
    Reply

    얼마전 시장조사업체 IDC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전세계 PC 출하량이 지난해보다 상당히 줄어들었다고 합니다. 이는 스마트폰과 태블릿 보급이 확산되면서 사람들이 PC보다 모바일 기기를 더 많이 사용하기 시작한다는 신호로 PC 전성시대가 가고 모바일 전성시대가 오고 있음을 의미합니다. 줄어든 PC의 자리는 스마트폰과 태블릿 같은 모바일 기기가 빠르게 대체하고 있죠. 실제로 사람들의 PC 사용 시간은 전보다 많이 줄어들었고 PC를 통한 온라인 쇼핑이나..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