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도 8.1 미리보기

윈도 8.1, 윈도 8.1의 시작버튼, 윈도 8.1의 특징, 윈도 블루, 윈도8, 윈도8의 시작 버튼, 윈도우 8.1, 윈도우8, 윈도 8.1의 기능, 윈도 8.1의 변화, 윈도 8.1의 개선 사항
어제 윈도 공식 블로그에 윈도 8.1에 들어갈 몇 가지 기능이 몇 장의 사진과 함께 공개됐다(Continuing the Windows 8 vision with Windows 8.1). 윈도 8.1은 완전히 새로운 윈도라기보다 문제점을 고쳐 좀더 쓰기 편한 윈도8으로 만드는 마이너 업데이트로 알려져 있다. 코드명 ‘블루’로 불렸으나 얼마 전 윈도 8.1로 이름을 확정 지었고, 어제 블로그를 통해 가장 중요한 몇가지 변화를 블로그를 통해 공개한 것이다. 윈도 8.1은 어떤 부분이 바뀔 것인지 스크린샷에 가볍게 해설을 붙여 본다.

더 풍부해진 시작 화면의 타일

윈도 8.1, 윈도 8.1의 시작버튼, 윈도 8.1의 특징, 윈도 블루, 윈도8, 윈도8의 시작 버튼, 윈도우 8.1, 윈도우8, 윈도 8.1의 기능, 윈도 8.1의 변화, 윈도 8.1의 개선 사항
이것이 윈도 8.1의 시작화면이다. 아마도 윈도8을 쓰던 이들은 어떤 변화가 있는지 금세 눈치챘을 것이다. 종전 1단 정사각형과 2단 직사각형만 있던 달리 더 크거나 더 작아진 타일을 볼 수 있다. 윈도8의 시작 화면은 종전 윈도의 시작 버튼을 대신하고 있지만, 관리가 불편했던 것은 사실이다. 특히 응용 프로그램을 많이 설치할 수록 타일이 너무 늘어나 원하는 응용 프로그램을 바로 찾는 게 어려운 일이었는데, 한 화면에 표시할 수 있는 타일이 늘어난 만큼 이 문제를 조금은 해결할 수 있게 됐다. 하지만 폴더처럼 묶음으로 관리하는 기능은 여전히 없기 때문에 쉬운 일은 아닐 듯 하다. 더불어 시작 화면의 이 배경 이미지와 색도 이용자의 취향에 맞춰 더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다.

앱 전환과 화면 분할

윈도 8.1, 윈도 8.1의 시작버튼, 윈도 8.1의 특징, 윈도 블루, 윈도8, 윈도8의 시작 버튼, 윈도우 8.1, 윈도우8, 윈도 8.1의 기능, 윈도 8.1의 변화, 윈도 8.1의 개선 사항
사진 앱의 편집 기능처럼 윈도 8 앱의 기본 응용 프로그램도 강화되었지만 위 사진에서 단번에 눈에 들어온 개선점은 화면 분할이다. 물론 종전 윈도8도 화면 분할이 불가능한 것은 아니지만, 1/3단씩만 화면 분할을 할 수 있던 탓에 두 가지 작업을 동시에 띄워서 작업할 때 의외로 난감했다. 두 개의 프로그램이 같은 화면 크기 안에서 실행되는 게 아니라 좀더 사용성이 많은 앱이 2/3의 화면을 차지하고 비중이 낮은 쪽을 1/3만 할당하도록 되어 있는데, 1/3단 크기의 화면 속성에 맞지 않는 프로그램은 사실상 화면에 정보가 표시되지 않아서 쓸모가 없었다. 하지만 윈도8은 화면 분할의 자유도를 높인 것으로 보여 두 응용 프로그램을 한 화면에 띄워서 작업하기 편하게 보인다. 또한 IE처럼 두 개의 응용 프로그램을 두 개 화면에 나눠서 띄울 수도 있는 것도 편해 보인다. 작업 전환 화면의 왼쪽 아래에 있었던 시작 화면으로 이동하는 메뉴는 창 아이콘으로 바뀌었다.

검색과 PC 설정

윈도 8.1, 윈도 8.1의 시작버튼, 윈도 8.1의 특징, 윈도 블루, 윈도8, 윈도8의 시작 버튼, 윈도우 8.1, 윈도우8, 윈도 8.1의 기능, 윈도 8.1의 변화, 윈도 8.1의 개선 사항
오른쪽 참바를 통해 검색할 때 빙을 통한 인터넷 검색과 장치, 스카이 드라이브, 기타 이용 흔적에서 정보를 찾는 통합 검색으로 바뀐다. 빙 검색도 윈도 8.1에선 더 풍부한 컨텐츠 형태로 보여진다.

윈도8의 PC 설정은 두 가지로 나뉘어 있다. 시작화면의 PC 설정과 데스크탑 모드의 제어판인데, 제어판으로 가지 않고 시작 화면의 PC 설정에서 세세한 설정을 할 수 있게 바뀐다.

클라우드 연결성과 IE 11

새로운 스카이 드라이브 앱이 강화된다. 이용자는 파일을 스카이 드라이브에 곧장 저장할 수 있고, 인터넷에 연결되지 않은 상태에서도 장치에 있는 다양한 파일을 관리할 수 있다. 아마도 데스크탑 모드에 있는 탐색기를 대체할 수 있도록 스카이 드라이브의 기능을 강화한 듯 보인다.

더불어 터치 환경에 최적화된 IE11이 탑재된다.

키보드/마우스 사용자를 위한 개선

윈도 8.1, 윈도 8.1의 시작버튼, 윈도 8.1의 특징, 윈도 블루, 윈도8, 윈도8의 시작 버튼, 윈도우 8.1, 윈도우8, 윈도 8.1의 기능, 윈도 8.1의 변화, 윈도 8.1의 개선 사항
윈도 8.1에서 시작 버튼을 되돌리는 것에 대한 관심도가 매우 높지만, 아마 이전과 같은 시작 메뉴로 돌아올 것 같지는 않다. 이번 윈도우 8.1에는 왼쪽 하단 분에 윈도 아이콘이 나타나게 설계되어 있고 데스크탑 모드에는 항상 이 아이콘이 떠 있다. 이 아이콘의 기능은 이용자가 직접 정할 수 있지만 데스크탑 모드의 윈도 아이콘은 종전의 시작 버튼과 같은 기능을 하는 게 아니라 앱 전체 보기 화면으로 넘어가는 기능이 될 것이라고 한다. 이전보다 사용성은 개선되겠지만, 아마도 이에 대한 만족도는 그다지 높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Please follow and like us:
chitsol Written by:

Be First to Commen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