짧은 시간이나마 우리나라에서 체험해 본 아이폰

사용자 삽입 이미지어제 지인이 갖고 있던 아이폰을 잠깐 빌렸습니다. 한달 전 쯤에 들여온 것인데 어쩌다 보니 빌리게 되었습니다. 물론 전화는 안 되지만, 액티배이션을 하지 않은 채 작동하도록 만든 놓은 덕분에 이것저것 다른 재주들을 만져볼 수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아이폰 디자인에 그다지 호감을 갖고 있지 않았습니다. 그저 간결하다 할까요. 아이폰을 실제로 본 뒤에도 그런 생각이 바뀌지는 않더군요. 사진으로 보고 느끼던 것과 달리 직접 만져보니까 좀 미끄럽네요. 너무 얇아서 꽉 쥐지 않으면 손에서 빠져나갈 것 같은 기분이 듭니다. 또한 뒤쪽 알루미늄 케이스의 흠집 걱정도 안할 수 없더군요.

그건 그렇고 무선 랜이 되는 곳에서는 갖고 놀기 좋습니다. 아이폰에 내장된 아이팟으로 음악을 듣거나 동영상을 볼 수도 있고 카메라로 사진을 찍은 뒤 요리조리 갖고 놀 수도 있고 유투브 동영상도 보지만, 무선 랜을 써서 인터넷 검색이나 구글 지도를 펼쳐 보는 재미가 쏠쏠하더군요. 아이폰으로 구글 지도를 보면서 구글이 전파 사업에 왜 그리 집착하는 지 조금은 이해하게 됐다는… -.ㅡㅋ, 아무튼 전화가 안되는 상황이다 보니 스카이프를 깔아서 인터넷 전화를 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하는 상상도 해봤습니다. 무선 랜이 되는 곳에서 좀 오래 갖고 놀다보니 전화기라는 사실을 잊어버리고 휴대 무선 랜 단말기 쯤으로 여겨지더군요.

무엇보다 멀티 터치가 주는 재미의 정도는 의외로 강하더군요. 물론 멀티 터치를 처음 다루기에 신기한 마음으로 즐긴 것도 영향을 적잖이 미치긴 했지만, 형편없는 가상 키보드를 제외하고 터치를 이용한 그 밖의 컨트롤은 마음에 듭니다. 인터넷 사이트나 사진, 구글 지도 등 멀티 터치로 확대/축소하는 맛은 기가 막히네요. 사진 넘겨 보는 맛도 좋고요. 아이폰에서 찍은 사진을 닷맥을 통해 바로 인터넷에 업로드하는 기능도 며칠 전에 발표된 것이라 잘만 쓰면 재미있을 것 같네요.

입력은 되지 않아도 인터넷이나 동기화된 주소록의 한글은 잘 뜨더군요. 플래시도 문제 없고요. 다만 일자무식 카메라는 애플다운 기지가 안보이고, 사파리를 여러 개 띄운 뒤 다른 작업을 할 때 버벅대고, 내장 스피커의 음질이나 음량이 그다지 기대할만하지 않은 게 좀 눈에 띄는 옥의 티랄까요? 아.. 터치패드를 쓰긴 했지만, 필기체 입력이 안되는 건 두고두고 아쉽습니다. 이밖에 자잘한 불편이 있긴 하지만 그래도 하루 정도 즐길만한 재미를 준 것은 틀림 없네요.

쉽게 볼 수 없는 아이폰이다보니 그냥 돌려보내기가 아쉬워 아이폰을 직접 다루면서 동영상을 찍어봤습니다. 회사에서 산 캠코더로 찍은 영상을 처음으로 올리는 것인데요. 음악도 없고, 이렇다할 설명도 없어서 좀 지루할 텐데 그냥 참고삼아서 보시라고 올려봅니다. 그럼…
(며칠 뒤에 애플 아이맥 발표회 동영상을 올리겠습니다.)

Please follow and like us:
chitsol Written by:

17 Comments

  1. 2007년 8월 23일
    Reply

    ^^안녕하세요. 칫솔님.
    디자인로그 마루입니다. 간담회때 뵙고는 제대로 인사를 드리지 못했네요.
    아이폰 한국 사용기…….정말 압권입니다. ^^
    무선 인터넷 속도가 조금 늦은감이 있지만 나머지 기능들은 거의 환상적인것 같습니다.
    좋은 영상을 보여 주셔서 감사합니다^^

    • 2007년 8월 23일
      Reply

      아.. 안녕하세요. 마루님. 찾아주셔서 고맙습니다.
      간담회 때 잠시 얼굴만 비추고 뒤풀이 때 도망을 갈 수밖에 없어서 너무나 죄송했습니다. ^^

      아이폰 디자인에 대한 선입견은 좀 남아 있지만, 무선 인터넷 기능은 딱 우리나라에 맞지 않나 싶습니다. 전화 기능 없이 가격대를 낮춘 녀석이 나오기를 바라게 됐다는… -.ㅡㅋ

  2. 2007년 8월 23일
    Reply

    우아~ 멋지군요.
    동영상 잘 보았습니다. ^^

    • 2007년 8월 23일
      Reply

      아.. 승원님. ㅎㅎ 집에는 잘 도착한 모양이군요.
      잘 보셨다니 나중에 관람비라도.. 쿨럭~ ^^

  3. 2007년 8월 23일
    Reply

    잘봤습니다. 감동이 그대로 또 다시 느껴집니다. 정말 멀티터치,,그리고 아하,,인상적입니다.

    • 2007년 8월 23일
      Reply

      멀티 터치는 정말 인상적이었습니다. 고거이가 의외로 쏠쏠한 재미를 주더라고요~ ^^

  4. 2007년 8월 23일
    Reply

    그 작은 화면에 웹페이지가 꽉 차게 들어가는군요. 이야~ 멋집니다.
    아이폰에서 사용하는 구글맵은 어디서나 무선랜이 된다면 길찾기에 매우 유용하겠는데요.
    충격에는 어떤지 궁금하군요. 화면상으로는 외부충격에 금방 깨질것처럼 보입니다. ^_^

    • 2007년 8월 23일
      Reply

      그 구글맵 하나만이라도 와이브로 같은 무선 인터넷과 연동된다면.. 정말 최강일 듯 합니다. 그래서 구글이 전파를 획득하고자 하는 건 아닌지 모르겠어요. ^^
      확실히 외부 충격에는 약해 보이는데.. 제 것이 아니라서.. 아니 제것이라도 실험하기는 좀… -.ㅡㅋ 50만 원 넘는 가격에 샀다고 하더라고요.

  5. 2007년 8월 23일
    Reply

    하루 장난감으로는 괜찮아보이지만, 쓰고 싶지는 않네요 -ㅅ- 역시 모양만! (그리고 원활한 사용을 위한 악세사리 구입은 필수!!)스티브 룩스님이 모바일 기기에 대한 생각은 언제 바꿀지 궁금합니다. 이번에 OS X 발전하는 것같은 혁신을 저런 기기에서도 보여줬으면 하네요…

    • 2007년 8월 23일
      Reply

      시마시마님은 항상 시니컬 하시다는..
      그래도 며칠은 갖고 놀만하답니다. ^^

      아.. 개인적으로 OS X보다는 아이라이프에 점수를 더 주고 싶습니다. 이유는.. 곧 관련 동영상을 올리도록 하지요~

  6. 2007년 8월 23일
    Reply

    저도 시니컬했으면 좋겠습니다…ㅎㅎ… 국내 시판되면 냉큼 질러 버릴듯..ㅜㅜ…

    • 2007년 8월 23일
      Reply

      지금 총알 장전 중이신가요? ^^

  7. 직접적으로 사용해 보지는 못했지만 지난번 휴가기간에 우연히 미국 아틀란타 공항에서 아이폰 사용자를 옆에서 본적이 있습니다. 처음 그의 손에 놓여 있던 것이 과연 아이폰이였나 싶을 정..

  8. 2007년 8월 23일
    Reply

    저는 이미 너무많이 만져서 질렸어요…;;;
    미련도 없어졌구요..

    그래도산다면 요놈으로..ㅎㅎ

    • 2007년 8월 24일
      Reply

      확실히 재미가 며칠 안 가는 녀석임에는 틀림없을 듯..
      그래도 산다면… 말리고 싶어요~~ ^^

  9. RUSH
    2007년 8월 29일
    Reply

    셀빅부터 수도없이 많은 PDA와 스마트폰 등을 써 보면서 전화 되는 기기에 대해 갖게 된 생각은.
    절대로 멀티태스킹을 시키지 말자. 였습니다.
    아이폰도 비슷.. 한가보네요.

    HP등의 pda폰/스마트폰을 쓰던 사람들, 아이팟을 쓰는 사람들은 참 군침흘릴만한 아이템이긴 하죠 🙂

    • 2007년 8월 30일
      Reply

      아직은 소형 장치에서 멀티태스킹은 불안불안합니다.
      아이폰은 군침은 흘릴만한데… 한번 맛보면 좀 질리긴 해요. -.ㅡㅋ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